누구나가 '가난'이나 '보잘 것 없는 지위'에 처하기를 두려워한다.
그러나 군자는 가난과 낮은 지위가 
 
자신의 게으름과 부도덕의 대가로 초래된 것이 아니라면,
그것을 두려워하거나 부끄럽게 여기지 않는다.

군자가 부끄워하는 것은 자신의 올바르지 못한 마음뿐이다. 

공자의 말, 이인(里仁)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