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선수는 수학을 잘해야한다라는 말을 블로그를 통해 포스팅한 적이 있다. 경기에 참가하거나 해외 전지훈련을 수 없이 다니면서 현금과 카드를 지불하여 정산을 하게 된다. 기간이 짧으면 쉬운데 체류 기간이 길면 정산하는데 머리가 아파올 때가 있었다. 매일 저녁마다 영수증처리하고 엑셀 파일에 하루 지출한 경기를 맞추는 일은 지도자에 있어 또 다른 일이다.




국내는 출발전 가격을 정확히 알수 있기 때문에 카드 수수료에 대한 걱정은 없지만 해외 태국 전지훈련은 변수가 많고 카드를 받지 않는 곳이 많다. 어쩔 수 없이 카드 수수료를 계산하는 경우가 발생하게 되는데 이 때 카드 수수료 계산법을 어떻게 할지 몰라 망설인 경우가 있었다.



우리은행카드태국 환전은 우리은행이 갑이다.


태국에서 효과적으로 선수들을 잘 보살피기 위해서는 카드가 되는 영업점을 사용하기에는 충분한 경비를 마련하기 어렵다. 다시말해 태국에서 카드 가맹점에서 음식을 먹고 호텔을 자는 경우는 축구와 야구, 골프팀 정도 자본이 풍부한 운동선수들이나 가능하다. 그래서 태국 해외 전지훈련할 때에는 현금을 많이 확보하여 선수들에게 기타 비용을 지급할 때 유용하게 사용이 가능하다.


* 100만원에 대한 수수료 계산법

  - 5% : 1,000000원 × 0.05 = 50,000원

  - 10% : 1,000,000원 × 0.1 = 100,000원

  - 15% : 1,000,000원 × 0.15 = 150,000원

  - 20% : 1,000,000원 × 0.2 = 200,000원


알면 참 쉬운데 갑자기 계산하려면 당황하게 되는 경우가 있다. 특히 태국에서 수수료 계산하는 일이 생기게 되면 태국인도 당황하게 되는 경우를 많이 경험했다. 태국에서 장기 체류할 경우 부득이하게 카드 수수료를 적용하여 현금이 필요할 경우에 과연 가능하진, 혹은 몇 프로를 주어야하는지 궁금한 분 분명 있을 것이다. 태국에서 현금화하는 카드 수수료 결제는 매우 불편하게 생각하고 경찰의 표적의 대상이 되기 때문에 위험하다. 이런 경우에는 반드시 사장과 친분이 있어야하고 수수료 부분에서 서로 논의가 되어야한다. 


▶ 세팍타크로 기술에 적용되는 '과학이론' 공부하기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