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후베닐a 경기를 뛸 수록 감각이 살아나고 있는 모습이 보였다. 이승우는 물만난 물고기처럼 그라운드를 휘젖고 다니고 있으며 백승호는 허리를 든든히 받쳐주는 역할을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세계 최고 유스팀 바로셀로나에서 이승우와 백승호를 좋아하는지 충분히 알 것 같다. 특히 첫골을 넣은 백승호의 투지는 칭찬해주고 싶을 정도로 잘 했다.




초반부터 백승호는 오른쪽 침투를 끝임없이 하였고 골 기회 찬스를 놓쳐 아쉬움을 표현하는 강한 의지를 보였다. 결국 후베닐a 첫골을 기록하는 좋은 결과를 얻게 되었고승우는 공간 돌파 능력과 연결 패스 능력이 확실히 일반 선수보다 뛰어나 보였다. 골에 대한 욕심보다 공격 조율을 하는 역할을 하는 듯한 모습에 승리를 위해 어떻게 경기를 지배해야하는지 배워나가는 것 같다.



징계 때문에 경기를 많이 뛰지 못했고 많은 기대를 골로써 증명해야는 부담을 넘어서 좋은 몸놀림과 연결 고리 역할을 해주고 있는 이승우는 확실히 진화하고 있었다. 지금처럼 계속 성장한다면 많은 골은 물론 자신만의 확실한 축구 스타일을 완성해 나갈 것으로 보여진다. 개인적으로 이승우와 백승호를 올림픽축구 출전 명단에 올려도 좋아 보일 듯하다. 외국 올림픽선수단에서 만약 이승우와 백승호를 넣는다고 역으로 생각하면 정말로 행복하 일이 아닌가?


▶ 이승우 결승골 동영상, 유스 챔피언스리그 하일라이트

▶ 이승우 2도움 데뷔골과 백승호, 후베닐A 실시간 중계방송(동영상) 주소

▶ 스포밴드(Spoband)로 부상 재활에 성공하다!

▶ 이승우 바로셀로나 후베닐A 데뷔전 실시간 보기

▶ 올림픽 축구 한일전 역패배가 주는 스포츠 교훈

▶ 축구 심판, 대각선 동선(動線)으로만 움직인다.

▶ 루저를 극복한 축구 영웅 4인방

▶ 축구 영웅이자 국민의 영웅 차범근 선수를 잊지 말자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