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 첼시전에서 선발로 뛰지 못한 아쉬움을 FA컵 64강 대회에서 출전하여 결국 골을 얻어내는 과정이 대견스럽다. 아스톤빌라 경기에서 손흥민선수가 펼친 움직임은 팀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었고 결국 귀중한 골로 보상 받았다. 오늘 FA아스톤 빌라 경기에서 토트넘 손흥민선수는 새해 첫 값진 골을 얻게 되었다.




스포츠는 정말 많이 움직이고 부지런한 선수에게 영광이 돌아온다는 말이 맞는 것 같다. 재능이 있는 손흥민선수가 오늘 넣은 골로 벌써 8호골이 된다. 토트넘 입단 500일, 골을 넣은 손흥민선수는 현재 무궁 무진하게 발전 중에 있다. 스포츠에서 한 선수가 만들어지기까지 정말로 많은 경험과 시련이 따르게 마련이다. 손흥민선수 새 해 첫골 축하하고 진정한 실력은 외공이 아닌 내공에서 나온다는 말을 해주고 싶다.


▲ 4분 15초에 손흥민선 골 장면 나옴 


[추천 관련글]

첼시-토트넘 교체투입, 손흥민 더 큰 마음을 가져야 한다.

축구 유니폼 '준타스' 추천, 특별함을 갖게 한다.

세팍타크로 환상 공격, 공중 회전킥(스포츠 포토제닉)

태국 축구 영웅 피아퐁, 음식점에서 만나다.

박지성 6호골, 몸이 반응한 환상적인 골

축구 심판, 대각선 동선(動線)으로만 움직인다.

축구 골대로 빨려 들어가는 50m 프리킥 골

축구 영웅이자 국민의 영웅 차범근 선수를 잊지 말자



신고